한화, 평창올림픽 적극 홍보… ‘찾아가는 불꽃클래스’ 진행

기사입력 : 2018-01-08 12: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화와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8일 오전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지구촌지역아동센터를 찾아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평창동계올림픽의 의미와 종목 등을 소개하는 동계올림픽 성화봉을 만져보고, 블록으로 나만의 성화봉을 만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한화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한화그룹이 평창동계올림픽을 알리기 위해 다문화 가정 등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불꽃클래스 수업을 진행했다.

한화는 8일 오전 한화와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서울 구로구 가리봉동에 위치한 지구촌지역아동센터를 찾아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올림픽의 기원과 역사를 설명하고, 평창 동계올림픽의 의미와 종목 등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한화 기술력으로 개발한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에서 사용되는 성화봉을 직접 만져보고, 장난감 블록으로 나만의 성화봉을 제작하는 체험도 함께 했다.

이날 행사 마지막에는 다문화가정 학생들에게 한화와 조직위가 준비한 평창동계올림픽을 직접 관람할 수 있는 입장권과 마스코트 스노우볼 등 선물을 증정하기도 했다.

‘찾아가는 불꽃클래스’는 ‘모두가 하나 되어 만드는 꺼지지 않는 불꽃’이란 주제로 한화와 조직위가 함께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10월부터 시작했으며 국립맹학교, 인천 백령초등학교, 거제 일운초등학교 등 다문화 센터, 장애학교, DMZ에 위치한 학교 등 7개 학교 및 교육박람회 등 총 14회에 걸쳐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다문화 가정 학생들을 2018 평창 대회에 초대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우리 학생들이 한마음 한뜻이 되어 2018 평창 대회를 열심히 응원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그룹은 국내에서 처음 개최되는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티켓 구매 및 기증, 성화봉 제작, 불꽃축제 지원 등 적극적인 후원과 붐업에 나서고 있다.

한화는 지난 4일 스켈레톤, 봅슬레이 등을 포함한 약 1400여장의 입장권과, 올림픽 기념품을 구매했으며, 구입한 입장권 가운데 300장은 국방외교와 군사/한국어 교육을 위해 우리나라에서 공부하는 27개국 80여명의 외국군 장교에게 기증했다. 또한, 한화는 후원하고 있는 사회복지기관과 임직원을 매칭해 함께 관람하게 함으로써 소외계층에 대한 올림픽 관람의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