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 주주총회 분산 개최로 주주친화경영 강화

대기업 지주사 중 최초…올3월 정기주주총회부터 본격 시행

기사입력 : 2018-01-18 09:39 (최종수정 2018-01-18 14:5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SK(주)가 주요 계열사와 정기 주주총회를 나눠 열기로 하는 등 주주친화 경영을 강화한다.

SK㈜는 SK이노베이션, SK텔레콤, SK 하이닉스 등 그룹 내 주요 계열사와 협의해 올해 주총을 3월 중 분산 개최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별 자세한 주총 일정은 추후 소집 공고로 안내할 예정이다.

주총 분산 개최는 국내 대기업 지주사로는 처음이다. SK㈜ 측은 “복수의 회사가 동시에 주총을 열어 주주 참여가 제한되는 기존 ‘수퍼주총데이’의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주주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한 선제적 조치”라고 밝혔다.

SK㈜는 지난해 12월에도 주요 지주사 중 처음으로 전자투표제를 도입해 3월 정기주총에 적용한다. 이에 따라 SK㈜ 주주들은 주총에 참석하는 것이 보다 쉬워지고 해외에 있거나 바쁜 일정 때문에 총회에 출석하기 어려워도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게 됐다.

정부당국과 재계는 SK㈜가 도입한 전자투표제, 주총 분산 개최 등이 기업 사이에서 모범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며 재계 전반으로 확산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SK㈜는 지난 2016년 거버넌스위원회 설치와 사외이사 비중 확대 등 투명 경영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선제적으로 도입했으며 배당 성향 확대 등 주주가치 제고 노력도 지속해왔다.

SK㈜ 관계자는 “글로벌 투자전문 지주회사 도약을 목표로 글로벌 스탠더드에 맞춰 사회와 주주의 요구에 부응하는 다양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