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인니 폭탄테러 우리 국민 피해 없어"

기사입력 : 2018-05-13 20:2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외교부는 13일 인도네시아에서 발생한 연쇄 폭탄테러와 관련해 현재까지 신고·접수된 우리 국민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은 사건을 인지한 즉시 현지 경찰 당국과 병원을 접촉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확인 중"이라며 "대사관이 현지 당국과 병원, 한인회 등을 통해 파악한 바에 따르면 현재까지 신고·접수된 우리 국민 피해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대사관은 교민 대상 긴급 문자를 발송하고 대사관 홈페이지에도 이 사건 관련 신변 유의를 안내했다"면서 "자체 비상연락망과 한인회 등을 통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지속적으로 파악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인도네시아 수라바야 시내 성당과 교회 3곳에서 연쇄 폭탄테러가 발생해 현재까지 11명이 사망하고 41명이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수라바야시는 인도네시아 제2의 도시로 우리 국민 약 1800명이 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online@g-enews.com 온라인뉴스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