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피파온라인4' 공개 시범 서비스 돌입

-유저간 대결(PvP) 대전 시 ‘전략수비’ 방식 채택

기사입력 : 2018-05-17 14:0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피파온라인 4 대표이미지
[글로벌이코노믹 표진수 기자]
넥슨은 축구 게임 ‘피파온라인 4’의 공개 시범 서비스를 17일부터 시작한다.

피파 온라인 4는 PC 온라인 환경에 최적화한 개선된 엔진을 장착해 향상된 그래픽과 사실감 높은 플레이 체감으로 전략적인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정통 온라인 축구 게임이다.

네 차례에 걸친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를 통해 완성도를 높여온 피파온라인 4는 유저간 대결(PvP) 대전 시 ‘전략수비’ 방식을 채택하여 새롭게 추가된 ‘팀 전술’과 ‘개인 전술’ ‘감독 선호 포메이션’ 등을 활용한 전략적인 플레이가 가능하다.

또, 자신만의 특별한 팀을 구성할 수 있는 ‘대표팀 모드’는 ‘급여(샐러리캡)’ 시스템을 도입하여 정해진 급여 한도 내의 동등한 조건에서 전략적으로 스쿼드를 구성하고 경기를 진행하는 묘미를 느낄 수 있다.

넥슨은 이날부터 다음달 13일까지 론칭 기념으로 ‘출석 이벤트’를 진행하며 게임에 접속만 해도 ‘팀 코리아 아이콘 시즌 ALL 지명 선수팩’ ‘세계 국가대항전 데뷔 시즌 ALL 선수팩’ ‘론칭, 스페셜 실버 팩’ 등 다양한 아이템을 얻을 수 있는 ‘랜덤 상자’를 선물한다.

주간 접속에 따라 ‘골드 선수팩’ ‘10만 BP’ 등을 추가로 제공한다. 또한 같은 기간, 오픈 이후 일정 수준의 ‘구단주 레벨’과 ‘플레이 횟수’ ‘매치 승리’를 달성할 때마다 계정 당 1회 특별 보상을 지급하는 ‘성장 이벤트’도 실시한다.

한편, 넥슨은 ‘FIFA 온라인 3’에서 자산 이전 혜택으로 지급받은 ‘EP 포인트’로 ‘FIFA 온라인 4’ 아이템을 교환할 수 있는 ‘특별 웹상점’을 이날부터 오픈하고, 자산 이전 혜택을 받지 못했거나 ‘100억 EP 포인트’ 미만을 지급받은 유저에게 ‘선수팩’ 및 ‘BP’를 지원하는 ‘정착 특별혜택 이벤트’를 다음달 13일까지 진행한다.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