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IoT 결합형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시티허브' 출시

- 교통, 안전, 에너지, 환경 등 스마트시티에 필요한 서비스 한 곳에서 통합

기사입력 : 2018-07-05 09:5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LG CNS는 5일 사물인터넷(IoT) 결합형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시티허브'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이코노믹 표진수 기자]
LG CNS는 5일 사물인터넷(IoT) 결합형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시티허브'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시티허브는 교통, 안전, 에너지, 환경 등 스마트시티 운영에 필요한 서비스를 한 곳에서 통합 관제하는 역할을 한다.

국제 IoT 표준인 '원(one)M2M'과 물류, 제조, 유통 등 산업 영역별 98종의 통신 표준을 지원해 통합적으로 데이터를 수집하고 관리할 수 있다.

시티허브는 수집한 데이터를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플랫폼 'DAP'와 연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도시 내 여러 IoT 기기에서 수집한 정보를 분석해 교통 안내, 에너지 사용량 분석, 미세먼지 알림 등 대민서비스를 제공하기도 한다.

시티허브는 도시·에너지·안전·환경 등 영역별로 서비스를 모듈화해 인구, 기후, 인프라 등 각 도시 환경에 맞는 기능을 골라 적용할 수 있다. 지난 2일 국토교통부가 추진하고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가 주관하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LG CNS는 시티허브를 앞세워 현재 각 시도별로 전략 수립이 한창인 스마트시티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이미 지난해 12월 국토부의 전략 과제인 '세종 5-1 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기본구상을 시작으로 올해 제주 스마트시티 실증단지 특화전략 수립 프로젝트, 해남 솔라시도 스마트시티 마스터플랜 사업 등에 참여하고 있다.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