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 개발자 행사 '기가지니 데브 컨퍼런스 2018' 개최

-"새로운 서비스가 탄생하는 AI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

기사입력 : 2018-07-11 10:2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KT는 10일 서울 중구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인공지능(AI) 개발자 행사인 ‘기가지니 데브 컨퍼런스 2018’이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글로벌이코노믹 표진수 기자]
KT는 지난 10일 서울 중구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인공지능(AI) 개발자 행사인 ‘기가지니 데브 컨퍼런스 2018’이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AI 시대, 새로운 서비스의 탄생’을 주제로 열린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엔비디아 코리아 유응준 대표의 인공지능 기술 트렌드 초청 강연이 진행됐다.

이어 KT 융합기술원 AI Tech Center 김진한 센터장 등 KT 임직원이 KT AI 에코시스템 확산 전략을 발표해 개발자들의 큰 관심을 모았다.

또한 케이뱅크, 롯데닷컴, 메를로랩 등 분야별 기가지니 제휴사 개발 담당자의 사례발표를 통해 실제 AI 서비스 기획과 개발 시 유의사항에 대한 노하우 공유가 이뤄졌다.

이날 컨퍼런스에서는 지난 5월부터 진행해온 AI 서비스 개발 공모전 ‘기가지니 데브 챌린지’의 최종결선에 오른 5팀의 발표와 심사, 현장투표가 함께 진행됐다. 영예의 대상은 ‘여행친구 루텔라’ 서비스를 선보인 루텔라팀이 차지했다.

‘혼행족’을 위한 셀프 가이드 투어 서비스를 선보인 루텔라팀은 취향에 맞는 인공지능 추천루트를 제공하며, 여행상품과 연계한 확장서비스까지 제공하려고 한다.

이번 공모전은 생활에 편리함과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창의적인 기가지니 신규서비스 개발을 주제로 총 10주간 진행됐다. KT 직원들이 멘토링을 진행해 AI 서비스 개발의 노하우를 전수하고 완성도를 높였다.

KT 융합기술원장 이동면 사장은 “KT가 대한민국 인공지능 기술을 선도하고 있는 만큼 기가지니 데브 컨퍼런스와 같이 많은 개발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통해 새로운 서비스가 탄생하는 AI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