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의원, 남경필 결혼 축하 방식은…‘좋아요’

기사입력 : 2018-08-11 09: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이 지난 1일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의 결혼을 축하해 눈길을 끈다.

장제원 의원은 남경필 전 짓의 결혼 소식이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되자 게시물에 ‘좋아요’ 버튼을 눌러 축해했다. 이어 장재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형님, 결혼 축하합니다”라며 “제사 살짝 형님 결혼 소식에 축하드리고 싶어 ‘좋아요’를 눌렀는데, 그게 언론에 들켰네요”라고 게시물을 함께 올렸다.

이어 “형님은 이번 선거에서는 패했지만 평생 함께할 가장 소중한 동반자를 얻으셨네요. 늦은 인연 더욱 행복하시고 가정에 큰 축복이 함께하시길 항상 기도 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남경필 전 지사는 결혼소식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전하며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서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 나이도 네 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 왔다”며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늘 오후, 저희 교회 원로목사님 주례로 직계가족들의 축복 속에 경기도의 한 작은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며 “모두 20대인 세 아들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 그리고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되었다. 죄송스럽게도 가족들 외에는 가까운 지인 분들 에게도 알리지 못했다.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달라”고 당부했다.


온라인 뉴스부 online@g-enews.com 온라인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