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상황 대부분 '원활'…24일은 오전 7시부터 정체 예상

기사입력 : 2018-09-23 20:5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오후 9시 기준 서울 요금소 출발 기준 소요 시간 (사진=한국도로공사 홈페이지 캡처)
추석 연휴 이틀째인 23일 전국 고속도로는 전 구간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전국 상‧하행선 고속도로에서는 차들이 시속 40km 미만으로 서행하는 구간이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 잠원나들목에서 반포나들목까지 1km 구간뿐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의 다른 구간과 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방향과 천안논산고속도로 논산방향 등에서는 일부구간 가다 서다 반복하고 있지만 대체적으로 정체가 풀렸다.

한편 오후 9시 기준 서울을 출발하면 부산까지 4시간 30분, 강릉까지 2시간 40분, 목포까지는 3시간 40분, 울산 4시간 10분 등이 소요 될 예정이다.

추석 당일 24일은 오전부터 귀경 차량이 몰릴 것으로 전망된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24일 상행선 정체는 오전 7시~8시, 하행선 정체는 오전 6~7시께 시작되겠다”고 예상했다.


온라인뉴스부 online@g-enews.com 온라인뉴스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전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