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임상3상 준비 완료'…하나제약, 마취신약 레미마졸람 개발 가속화

-서울대병원 등 병원 12곳서 198명 대상 임상시험 진행

기사입력 : 2018-10-10 09:2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하나제약이 독일 파이온(PAION)사와 함께 레미마졸람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글로벌이코노믹 한아름 기자]
하나제약의 마취 신약 '레미마졸람(Remimazolam)' 개발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하나제약은 레미마졸람의 임상3상시험 관련 대상자 모집을 성공리에 마쳤다. 하나제약은 오는 2021년 레미마졸람이 시장에 출시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임상3상시험은 전신마취 환자 198명을 대상으로, 레미마졸람의 효과와 안전성에 대한 단일 맹목 무작위 임상시험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대병원 등 병원 12곳에서 수행된다.

레미마졸람은 독일 제약사 파이온(PAION)이 하나제약에 기술이전을 한 치료제로, 글로벌 임상2상시험을 통해 우수한 효과를 입증받았다는 평가다.

하나제약은 "프로포폴과 미다졸람의 장점을 가져온 차세대 마취 신약"이라며 "레미마졸람은 신속한 회복시간과 역전제(회복제) 특징을 지녔다"고 설명했다.

하나제약은 이번 임상시험을 성공리에 개최해 마취제·의료용 마약성 진통제 분야에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시장점유율 1위를 수성하겠단 목표다.

하나제약은 지난 1978년에 설립된 제약사로, 마취제·의료용 마약성 진통제 분야에 특화됐다. 자사 프로포폴 주사인 '아네폴주사'도 시장점유율 24%로 마취제 시장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한아름 기자 arhan@g-enews.com

한아름 기자 arhan@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