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산업은행·수출입은행, "호주 카마이클 석탄 광산 자금지원 중단"

기사입력 : 2018-11-07 17:3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카마이클 광산 사진=뱅크트랙
[글로벌이코노믹 황이진영 기자]
산업은행‧수출입은행‧KDB인프라자산운용 등 국내 3대 은행이 호주 아다니 카마이클 프로젝트에 자금 지원을 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5일(현지시간) 호주 한 언론보도에 따르면 왕안과 자갈루 (W&J) 측은 산업은행‧수출입은행‧KDB인프라자산운용 등 국내 3대 은행으로부터 20억 달러 규모의 호주 아다니 카마이클 석탄 광산에 자금 지원을 하지 않기로 한 메일 답변을 받았다고 밝혔다.

아다니 카마이클 프로젝트는 지난 2010년부터 아다니 광산 유한회사가 호주 북동부 퀸즈랜드 지역에서 추진하고 있는 대규모 석탄 광산 개발 프로젝트다.

광산 개발 지역 내 토착민족인 왕안과 자갈링구 부족(W&J)은 그간 환경단체들과 함께 해당 프로젝트에 반대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카마이클 광산은 연간 6000만t, 향후 60년 동안 총 23억t의 석탄을 채굴할 수 있다는 연구가 나오면서 국내외 기업의 주목을 받았었다.

지난 2016년에는 수출입은행이 호주 외교통상부와 만나 아다니 광산의 자금조달 가능성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그러나 수출입은행과 KDB인프라자산운용 등 국내 3대 은행은 호주 광산에 금융이나 기타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의도가 없다고 밝힌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7일 왕안과 자갈루 (W&J) 부족 주민과 환경단체 활동가 등 5명은 한국을 방문해 미래에셋대우를 포함한 다른 금융 기관들과 만나 아다니 프로젝트와 관련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다.


황이진영 기자 hjyhjy124@g-enews.com

황이진영 기자 hjyhjy124@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