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손보, 과수 8개 품목 대상 농작물재해보험 선봬

-이달 30일까지 양파·포도·오디 등 과수 8개 품목 판매

기사입력 : 2018-11-08 11:2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NH농협손해보험이 무사고 농가에 대한 할인율을 높인 농작물재해보험을 선보인다.
[글로벌이코노믹 장성윤 기자]

NH농협손해보험이 무사고 농가에 대한 할인율을 높인 농작물재해보험을 선보인다.

8일 NH농협손해보험은 농림축산식품부와‘양파’와 ‘포도’, ‘오디’, ‘매실’, ‘복분자’, ‘자두’, ‘복숭아’, ‘오미자’, ‘무화과’ 등 과수 8개 품목의 농작물재해보험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가입 기간은 이달 30일까지다.

농작물재해보험은 자연재해나 조수해(새나 짐승으로부터의 피해), 화재로 인한 농작물의 피해를 보상해주는 보험이다.

이 상품은 올해부터 전년도 무사고 농가에 대해 보험료 5%를 할인해준다.

‘양파’ 농작물재해보험은 품질보장제도를 신설해 자연재해로 인해 양파의 크기가 평균보다 작거나 모양이 고르지 않는 등 상품성이 떨어지는 것도 담보해 보장범위를 넓혔다.

정부가 보험료의 50%, 지방자치단체가 약 30%를 보장해줘 농가는 20% 정도만 부담하면 된다. 해당 지역농협에서 상담 및 가입할 수 있으며 NH농협손해보험을 통해서도 상담받을 수 있다.


장성윤 기자 jsy33@g-enews.com

장성윤 기자 jsy33@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