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 내다리' 부상 맨유전 불발 네이마르(파리생제르망) 이적료 7000억, 그럼 연봉은 얼마?

기사입력 : 2019-02-13 06:13 (최종수정 2019-02-13 14: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브라질 대표팀의 얼굴’ 네이마르가 부상으로 맨유전에서 뛰지 못한다.

1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트에서 열리는 2018-2019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스 16강전 1차전에 파리생제르망(PSG) 네이마르가 결장했다.

파리생제르망의 핵심 공격자원인 네이마르는 지난달 24일 스트라스부르전에서도 중족골 부상으로 팀을 이탈했다.

오는 4월 복귀가 가능할 전망이다. 카바니도 최근 훈련에서 엉덩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투헬 감독은 기자회견에서 “핵심 선수가 두명이나 빠졌지만 우리 팀의 정체성은 변하지 않는다”라며 “우리는 공격적인 DNA를 갖고 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네이마르는 한화로 3000억원에 육박하는 이적료를 받고 파리 생제르망으로 이적했다. 네이마르 연봉은 한화로 600억원 정도로 알려져 있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