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화학회사 OCI와 MOU체결… 글로벌 화학시장 공략

기사입력 : 2019-04-29 14: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포스코케미칼, OCI 회사 이미지. 사진=두 회사의 홈페이지
포스코케미칼이 OCI와 손잡고 종합 화학사업을 대폭 늘린다.

OCI 김택중 사장과 민경준 포스코케미칼 사장은 29일 오후2시 포스코케미칼 포항 본사에서 제철부산물을 활용한 화학 사업 분야에서 두 회사가 전략적인 협력을 하고 합작법인 설립을 추진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OCI는 석탄화학, 카본소재, 폴리실리콘 등을 제조하는 화학 에너지 기업이다. 포스코케미칼은 OCI와의 협력을 통해 종합화학 분야로 사업영역을 넓혀 이에 따른 기술 경쟁력과 글로벌 마케팅 네트워크를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두 회사는 또 이번 MOU를 통해 제철부산물을 활용한 석탄화학 제품을 생산하기 위한 공동사업도 추진한다. 이에 따라 두 업체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제조공정에 활용되는 산업용 고순도 과산화수소(표백제, 세정제로 사용) 생산 ▲내화물 및 카본소재 원료인 소프트피치 제조 ▲ 자동차, 정밀기계 등에 사용되는 슈퍼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의 기초소재 PDCB(파라디클로로벤젠) 생산 등 다양한 합작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민 사장은 “OCI와의 협력을 통해 글로벌 화학 시장 공략을 더욱 본격화 할 것”이라며 “포스코케미칼이 가진 화학원료의 부가가치를 극대화하는 전략과 OCI의 글로벌 마케팅 네트워크를 활용해 시너지를 내 새로운 사업 기회와 수익창출의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