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혁신금융서비스] 비씨카드, QR코드로 간편 송금 가능

기사입력 : 2019-05-15 15:3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뉴시스
비씨카드가 앞으로 QR코드로 개인간 송금서비스를 제공한다.

금융위원회는 15일 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8건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하고 3건을 규제개선 사항으로 안내했다. 이 가운데 비씨카드가 신청한 개인간 간편 송·수신 서비스가 포함됐다.

이 서비스가 도입되면 경조금 등을 편리하게 보낼 수 있다. 개인이 가맹점이 돼 청첩장이나 경조사 안내 게시물 등에 QR코드를 부착하고, 송금인이 스마트폰을 이용해 QR코드를 스캔해 송금하는 방식이다.

부가적으로 경조금 등을 송금한 사람의 명단을 수납자에게 제공해 명단 관리 업무를 최소화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이번 혁신금융서비스 지정으로 관련법 일부 특례가 적용된다.

여신전문금융업법에 따라 가맹점 사업자가 아닌 개인도 신용카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규제 특례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또 일반적인 송금 거래 관행처럼 송금인이 수수료를 부담하는 송금 시스템을 갖추기 위해 가맹점의 신용카드사용자에 대한 수수료 전가 금지 규정에 대한 특례가 뒷받침될 예정이다.

금융위원회는 심사결과에 대해 "(비씨카드의 간편 송금서비스는) 혁신성과 소비자 편익 등 요건을 충족한다"며 "다만 소비자 보호 등을 위해 부가조건을 반영해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신 거래내역정보 등을 별도 관리하고, 불법현금융통 감시와 함께 적발시 당국에 보고해야 한다고 단서 조건을 달았다. 거래정보 확인 가능한 플랫폼 구축하는 한편, 결제 취소 관련 사항을 안내하도록 했다.

비씨카드는 오는 11월 시범사업 실시 후 내년 3월 본격적으로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향후 금융당국은 혁신금융서비스 운영 결과 부작용이 크지 않고 결제편의성 제공 등 효과가 입증될 경우 혁신금융서비스 내용을 반영해 제도 개선을 검토할 계획이다.


이효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