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씹지 않아도 씹혀지는 느낌 수원 바다예찬... 부드러운 식감과 황홀한 맛깔로 손님들 북적

공유
6


씹지 않아도 씹혀지는 느낌 수원 바다예찬... 부드러운 식감과 황홀한 맛깔로 손님들 북적

center
19일 전파를 탄 SBS '모닝와이드 3부'의 '노포의 법칙'은 수원 34년 꼬막솥밥의 두 번째 음식 '물회'를 소개해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 잡았다.

수원 팔달구에 구석진 골목에 위치한 '바다예찬'은 남다른 부드러운 식감과 황홀한 맛깔로 손님이 북적인다..
손님들은 “사장님은 손수 매일 장을 보면서 신선한 재료를 쓰기 때문에 먹으면 씹지 않아도 씹혀지는 느낌이 든다”고 말했다.

비범은 회의 물기를 완전히 빼기 위해 마른 해초를 이용해 1차 숙성 시킨후 여기에 두부를 이용해 단백질을 더해주는 2차 숙성을 거친다고 한다.

주말이면 손님들이 많아 꼭 예약하기 바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