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태풍 다나스 마침내 육지 상륙, 예상 빗나간 태풍 위치 경로… 기상청 열대저압부 약화 불구 엄청난 비 호우특보 강풍주의보

기사입력 : 2019-07-20 12:4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속보] 태풍 다나스 마침내 육지 상륙, 예상 빗나간 위치 경로… 기상청 열대저압부 약화 이후에도 엄청난 비 호우특보 강풍주의보
태풍 다나스 위치가 남해안에서 한반도 진도 목포 쪽으로 점점 옮기고 있다. 태풍 다나스 이후 경로에 대해서는 한국 일본 기상청간에 의견이 엇갈린다.

한국 기상청은 태풍 다나스가 현 위치에서 동남쪽으로 경로를 꺽어 부산과 일본 쪽으로 보는 반면 일본 기상청은 태풍 다나 경로를 한반도 한복판으로 보고있다. 예상 위치와 예상 경유인 만큼 한국과 일본 기상청 중에 어는 쪽이 맞을 지는 현재로서는 가늠하기 어렵다.

한국 기상청은 20일 낮 발표한 일기예보 특보에서 태풍의 위치와 관련, 제5호 태풍 '다나스'는 11시 현재, 북위 34.4도, 동경 125.7도 위치, 소형 태풍으로 진도 서남서쪽 약 57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5km로 북진 중이라고 밝혔다. 기상청은 오늘(20일) 낮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예상하면서도 전남과 제주도 태풍특보를 경남과 일부 경북 호우특보를 발표했다. 제주도와 경남 시간당 20mm 이상 강한 비가 온다.

주요 지점 누적강수량 현황은 19일 00시~20일 11시 현재(단위: mm) 삼각봉(제주) 1008.5 거문도(여수) 326.5 지리산(산청) 326.5이다.

기상청은 또 내일(21일)까지 남부지방과 제주도산지 중심 매우 많은 비가 오고 오늘은 매우 강한 바람 예상된다면서 심한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각별히 유의를 당부했다.

태풍경보가 내려진 지역은 광주, 제주도, 흑산도.홍도, 전라남도, 제주도전해상, 남해서부전해상, 남해동부먼바다, 서해남부남쪽먼바다, 서해남부북쪽먼바다, 서해남부앞바다(전남남부서해앞바다, 전남중부서해앞바다, 전남북부서해앞바다)이다. 강풍경보 지역은 부산, 경상남도(남해, 거제, 사천, 통영), 경상북도(포항), 강풍주의보 지역은 울산, 경상남도(고성, 하동, 창원), 경상북도(울진평지, 경주, 영덕), 전라북도(김제, 군산, 부안, 고창)이다.

호우경보 지역은 울산, 부산, 경상남도(양산, 남해, 고성, 거제, 사천, 통영, 산청, 하동, 밀양, 김해, 창원), 경상북도(경주), 호우주의보 지역은 울릉도.독도, 경상남도(진주, 합천, 거창, 함양, 창녕, 함안, 의령), 경상북도(울진평지, 포항, 영덕), 전라북도(남원, 무주)이다.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북상하면서 내륙 곳곳에서 주택 침수와 하천 범람 등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태풍 다나스는 힘이 빠져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태풍 다나스의 비 바람은 여전히 위력적이다. 태풍의 근접으로 전국에서는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으며 여객선과 항공편 결항이 속출해 불편이 이어지고 있다. 김해공항과 김포공항 그리고 제주공항도 비상이다.

기상청은 "다나스가 예상외로 약해졌지만, 폭우와 강풍 등 '뒤끝'은 여전히 조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태풍 다나스는 중심 부근 바람이 초속 17m 이하로 약해지지만, 태풍에 동반됐던 다량의 수증기 유입으로 제주도와 남부 곳곳에서 낮까지 강한 비가 이어질 것으로 보여 비 피해는 계속 대비해야 한다는 것이다 .

제주에서는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주택 19채가 침수되고 도로 3곳이 파손되는 등 총 93건의 크고 작은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전남에서는 여수에서 토사 유출 2건, 가로수 피해 6건, 주택 침수 3건 등 피해가 났다.

한국공항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김포공항 14편, 김해공항 17편, 제주공항 14편, 청주공항 3편, 광주공항 2편, 사천공항 1편, 무안공항 1편, 인천공항 1편 등 전국 공항에서 항공편 총 52편이 결항했다.

제주는 태풍 '다나스'의 영향에서 벗어나면서 항공기 운항이 점차 정상화하고 있다. 여객선 운항은 전국 98개 항로 170척 중 제주-목포, 제주-완도, 제주-부산, 여수-거문, 녹동-거문, 한림-비양, 우도-성산, 조하리-송도 항로 등 여객 운항이 통제 중이다.


김재희 기자 tiger8280@g-enews.com 김재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라이프일반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