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자유한국당, 민경욱 대변인 전격 교체

공유
0


자유한국당, 민경욱 대변인 전격 교체

center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4일 막말 논란을 빚어온 민경욱 대변인을 전격 교체했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민경욱 대변인을 교체하고 공석이었던 수석대변인 자리에 김명연 의원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성원 의원과 이창수 충남도당위원장도 대변인으로 추가 임명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유임됐다.

당 대표 비서실장인 이헌승 의원도 김도읍 의원으로 교체했다.

황 대표의 최측근으로 분류돼온 민 대변인 전격 교체는 최근 한국당과 황 대표의 지지율 급락과 무관치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